경영, 과학에게 길을 묻다경영, 과학에게 길을 묻다

Posted at 2009/10/20 13:23 | Posted in 책은곧배게 학술부
한참 전 포스팅꺼리가 다 떨어진 겸 그냥 간단한 리뷰. 유정식님은 2쇄를 찍은 적이 없다고, 책 안 팔린다고 엄살을 떨어 측은지심에 빌려보지 않고 사 봤으나 배송된 책 뒤에는 2쇄가 당당히 새겨져 있었다. -_-

책에서 주장하고자 하는 내용들은 예전에 출간되었다가 소리소문 없이 사라진 경영유감과 큰 차이는 없고 플러스 알파라는 생각. 벤치마킹에 대한 경계라거나 조직을 개인보다 우선시해야 한다는 주장, 양적 평가에 몰두하다가는 되려 일을 망칠 수 있다는 경고는 이미 이전 저서에서 언급한 익숙한 이야기들이다. 차이가 있다면 다소 단편적이었던 경영유감에 비해 처음부터 끝까지 구조가 탄탄하고 흐름이 유려하다는 점, 그리고 네트워크와 복잡계 등에 초점을 맞추며 그 유사성을 통해 주장을 정당화하는 특이한 논증 방식으로 구성되어 있다는 점이다.

책의 전반적인 내용은 '좋은 조직'을 어떻게 형성할 것인가? 라는 질문에 대한 답이다. (라고 내 맘대로 착각 중) 이 부분을 각종 과학 지식과 연계해 풀이해낸다. 조직은 유기체이기에 절대 환원적으로 바라보지 않고 전인적으로 바라보아야 한다는 주장,유전형질을 예로 들며 조직은 반드시 다양성을 담보해야 한다는 주장, 정크 DNA를 언급하며 핵심인재에 올인하는 전략이 결코 긍정적 결과를 이끌어낼 수 없다는 주장 등에 꽤 공감하며 읽었다.

물론 아직까지 분명히 확립되었다 하기도 힘든 네트워크 과학이나 복잡계를 가지고 경영학과 대응하는 논리는 다소 무리해 보일 수 있다. 그러나 마치 주류경제학이 면밀한 공식을 확립하고도 지나치게 많은 변수를 무시하여 현실 적응에서 많은 문제를 드러내는 반면, 복잡계 경제학은 아직 잘 확립되지 않았음에도 상당히 설득력 있게 다가오듯 이 책에서의 주장 역시 '상식적으로' 받아들일 수 있는 주장이다. 물론 이를 이뤄내기 위한 방법론적인 면이 별로 이야기되어 있지 않다는 점은 좀 아쉽지만 15000원이라는 가격을 생각할 때 가격대 성능비는 매우 훌륭하다고 본다.

갑자기 생각나서 찾아봤는데 내 주변 지인들이 내놓은 책의 가격과 양을 살펴보니...
경영, 과학에게 길을 묻다  / 유정식 / 15,000원 388쪽
블로그 만들기 / 이지선 / 12,000원 / 205쪽
가장 듣고 싶은 한 마디 yes! (양장) / 김태원 / 12,000원 / 272쪽
일본 제국은 왜 실패하였는가? (양장) / 박철현 역 / 15,000원 / 414쪽
대중문화 속 과학읽기 / 김원기 역 / 16,000원 / 395쪽
이렇게만 보면 블로그 만들기가 가장 비싸 보이나 올칼라라는 점을 고려하면 가장 싸다고 할 수도 있다.-_-;

여하튼 이 책을 보며 내용 외적으로 느낀 점은 '생각의 준거점'과 '열린 자세'가 필요하다는 생각. 최근 '통섭'이라는 이름 하에 인문학과 자연과학을 접목시키려는 시도가 꽤 일어나고 있다. 그러나 대개 과학을 이해하지 못한 인문학 진영의 말장난으로만 끝나는 경우가 많다.

이에 반해 이 책은 과학적 연구 결과가 경영과 1:1로 들어맞을 리 없음에도 과학적 연구결과를 자기정당화가 아닌 자신이 가진 문제의식을 해결하기 위해 적극 포용, 활용하고 있다. 평소 자기 생각을 뚜렷이 하고 열린 자세를 취하지 않고서는 꽤나 힘든 일이 아닐까 한다. 말로야 다 자기 생각 뚜렷하고 열려 있다고 하지만 그건 당연히 웰컴 투더 꼰대 월드에서는 개뿔이라 생각_-_

책의 제대로 된 리뷰는 inuit님의 포스팅을 참조

나도 꼰대가 되었는지 요즘 젊은 놈들 보면 정말 기도 안 찬다...

'책은곧배게 학술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프레젠테이션에 도움되는 책 10권  (22) 2009/12/09
야구란 무엇인가?  (17) 2009/10/31
경영, 과학에게 길을 묻다  (10) 2009/10/20
가장 듣고 싶은 한 마디, YES! 간단 평  (13) 2009/09/20
고룡과 김용  (12) 2009/07/12
실패하는 조직의 본질  (10) 2009/07/06

http://realfactory.net/trackback/1136 관련글 쓰기

  1. 고어핀드의 생각 // gorekun's me2DAY 2009/10/22 11:49 [Delete]
  2. 경영, 과학에게 길을 묻다 // Inuit Blogged 2009/10/26 22:40 [Delete]
  1. 대야새
    크크크화장실서오즈로보다글남긴다!진짜그렇게느껴?
  2. 일헌잭일
    정말 오랫만에 덧글 남기면서 이런 덧글이라 정말 죄송합니다.

    "전통! 이시발롬아!!"
  3. easysun님이 올칼라라고 슥 빠지면 제가 제일 비싼게 되는겁니까. 전 안 비싼데요.., -_-;;

    그건 그렇고 유정식님 2쇄는 뼁끼였던걸까요. 아니면 대망의 위업을 달성한걸까요. 2번이라면 한 턱 감. ^^
    • 2009/10/21 23:57 [Edit/Del]
      그래도 최근에 나온 책이니;;; 그런가 봅니다;;;
      유정식님 책은 시나리오 플래닝도 잘 나가는 것 같던데;;;
    • 2009/10/23 09:22 [Edit/Del]
      '뺑끼' 친 거 아니에요. 저도 2쇄 나온지 모르고 있었어요. 알아보니, 2쇄는 몇 부 안 찍었다네요. 그러니까 제가 몰랐죠. 어쨋든 2쇄 인쇄라는 대망의 업을 달성한 셈이군요. ^_^;
    • 2009/10/25 23:56 [Edit/Del]
      그런 비화가 있었군요. 개인적으로 다음 책이 꽤 재미있을 것 같던데요. 문제해결 사례만 이래저래 많이 넣는다면ㅎ...
  4. 제 책을 좋게 평해줘서 고맙습니다. 이제 잊혀질만한 책인데, 다시 끄집어 내어 친절히 리뷰를 남겨주신 수령님께 감사를!... 헌데 전통이 제 책과 같이 등장하니 조금 기분이 나쁘다는.... -_-;

Name __

Password __

Link (Your Website)

Comment

SECRET | 비밀글로 남기기